Project RM

  • Project RM

    N에 담길 고성능 기술을 테스트하는 ‘움직이는 고성능 연구소’

프로젝트 RM, 체계적인 고성능 기술 개발을 위한 도전

2015년 9월 현대자동차 고성능 N 공식화에 앞서, 2012년부터 시작된 프로젝트 RM (Racing Midship)은 N에 담겨질 고성능 기술의 한계를 끊임없이 넘어서기 위해 기획되었습니다. 향후 N 양산 모델에서 현실화될 선행 개발 단계의 기술들을 실제 주행을 통해 테스트하는 실험 모델에 적용하여 선행 검증하고 그 성능을 지속적으로 육성하는 것입니다. 특히 MR (미드십엔진/뒷바퀴굴림) 구동방식을 채택하여 고성능차 구현에 필수적인 ‘전후 무게 배분별 차량 움직임’, ‘경량 고강성 차체의 성능 기여도’ 등의 선행 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의 산물인 ‘RM 시리즈’는 단순히 외형적 디자인만을 보여주는 일회성 쇼카가 아니라, N의 진보하는 고성능 기술을 보여주는 시그널링 컨셉카로써 매년 모터쇼에서 그 실물을 공개하며 N의 연구 개발 과정을 고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습니다.

RM 시리즈의 진화

’14년 부산모터쇼에서 선보인 ‘RM14’는 이 프로젝트의 1호차입니다. 고성능 스포츠 모델로써 운동 성능을 중시한 미드십 엔진 구조를 기반으로 2.0 쎄타 T-GDI 엔진 성능을 끌어올려 최고출력 300마력을 구현하였고, 서브프레임 일체형 구조로 고성능차의 핵심 기반인 고강성 차체를 마련하는 등 고성능차 개발의 첫 단계를 성공적으로 알렸습니다.
이어 ’15년 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인 ‘RM15’은 알루미늄 골격구조와 탄소섬유(CFRP) 외판을 적용하여 차체 경량화 및 고강성화를 동시에 구현하였으며, 고성능차 공력 기술의 핵심인 다운포스 형성 및 열유동 컨트롤에 주력하여 고속 주행 시의 안정감과 한계 주행에서의 냉각 능력을 대폭 향상시켰습니다. 이와 같이 RM14와 15에서 축적한 고성능 기술을 바탕으로, 또 한 번의 진화를 이룬 ‘RM16 (Racing Midship 2016)’이 ’16년 부산모터쇼에서 새롭게 선보였습니다.

0/0

RM14, 15, 16

RM14

RM14

RM15

RM15

RM15

RM16 디자인 – ‘Low & Wide’ 이미지의 구현

프로젝트 RM의 주 목적이 고성능 핵심 기술의 개발 및 성능 육성인 만큼, 기본적으로 RM 시리즈는 일반 도로에서의 성능 육성이 원활하도록 보안 이슈가 없는 기존 차량의 디자인을 베이스로 활용했습니다. 여기에 ‘형태는 기능에 따른다 (form follows function; FFF)라는 고성능차 디자인의 명제에 따라 고성능 기술 축적을 위한 외관 디자인 형상 변경이 지속된 결과, RM16의 디자인은 과감한 마스크 변화와 공력에 최적화된 스타일링을 가미하여 ‘Low & Wide’한 고성능 미드십의 이미지를 구현하였습니다.
전면부는 낮게 연장된 후드, 슬림한 헤드램프와 와이드한 에어 인테이크 형상으로 한층 공격적인 모습을 갖추었고, 후면부는 공력에 최적화된 스포일러와 확장된 에어 인테이크로 고성능 미드십 모델의 특징을 뚜렷하게 드러내고 있습니다.

0/0

RM16

RM16

RM16

RM16

RM16 신기술 - N의 한계를 넘기 위한 끊임없는 테스트

RM16에는 주행 성능 향상과 동시에 N이 추구하는 ‘자동차와 운전자가 하나될 때의 일체감을 느끼게 하는’ 감성 구현을 위한 다양한 신기술들이 담겨져 선행 검증 및 육성되고 있습니다. 먼저 고출력 엔진의 동력 성능을 추가로 높이기 위한 기술로써 ‘전동식 슈퍼차저’를 적용하였으며, 실제로 전작인 RM15 대비 60 →100 km/h는 14% 향상, 80 →120 km/h는 17% 향상시키는 효과를 가져왔습니다. 여기에 선회 시 좌우 바퀴의 구동력을 전자적으로 제어하는 ‘e-LSD’를 적용하여 고성능차에 걸맞은 더 빠르고 안정적인 코너링을 위한 끊임 없는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직진, 선회, 제동 등 다양한 주행 조건에 맞춰 공기유동을 최적으로 조절할 수 있도록, 주행 조건에 따라 리어 스포일러가 자동으로 제어되는 ‘액티브 리어 스포일러’를 RM16을 통해 연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 주행 시 운전자가 드라이빙에 더욱 몰입하게 하는 감성 요소 역시 빼놓을 수 없는 연구 대상입니다. 가속감과 일치하는 강렬한 배기음을 구현하는 ‘전자식 가변배기시스템’과 주행 모드에 따른 적절한 시트 볼스터 지지력을 설정하여 운전자와 시트의 일체감을 향상시키는 ‘가변 볼스터 스포츠 시트’가 RM16를 통해 테스트되고 있는 대표적인 기술입니다.

N 에 대한 더 자세한 이야기

About N

자동차와 운전자가 일체화되는 그 순수한 순간을 위해

HYUNDAI N 2025 Vision Gran Turismo

N의 미래 잠재력과 비전을 담다

현대자동차, WRC에 도전하다

극한의 모터스포츠 WRC에 도전한 현대자동차의 그 새로운 가능성과 도전의 이야기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

완주율 60%대의 가혹한 24시간 레이스. ‘녹색 지옥’에서 단련되는 고성능 N 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