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N30

  • RN30


    트랙에서의 드라이빙 즐거움을 전달하는
    N 레이싱 머신 컨셉

현대자동차는 고성능 N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에게 순수한 스포츠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전달하고자 하며, 이러한 가치를 담은 트랙 전용 레이싱 컨셉카 ‘RN30’을 ’16년 파리모터쇼에서 새롭게 선보였습니다. RN30은 신형 i30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레이스 트랙에서의 순수한 드라이빙 즐거움을 전달하기 위해 태어났습니다.
RN30에는 380마력을 발휘하는 고성능 2.0 터보 엔진과 모터스포츠로부터 영감을 받아 공력에 최적화된 디자인, 그리고 드라이버로 하여금 차량을 쉽고 정확하게 컨트롤하도록 도와주는 진보적 기술들이 적용되었으며, 이를 통해 N이 추구하는 ‘누구라도 쉽게 즐길 수 있는 고성능차’의 특징을 충실히 구현했습니다.

강력하게 치고 나가는 힘을 만들어내는 고성능 파워트레인

RN30에는 현대자동차가 N 양산 모델을 위해 개발 중인 고성능 2.0 터보 엔진이 적용되어, 일반 도로보다 더 극한 조건인 트랙 주행에 적합한 강력한 성능을 발휘합니다. 엔진 출력을 높이기 위해 터보 사이즈를 증대시켰으며, 엔진 내부의 강한 폭발에서도 엔진 블록들이 버텨내도록 일부 주조부품을 단조부품으로 대체하여 내구성을 강화하였습니다. 그 결과 RN30은 최대출력 380PS 및 최대토크 46kgfm의 풍부한 파워를 갖추게 되었습니다.
여기에 최대토크 허용 범위가 높아 고출력 엔진에 최적으로 대응되는 고성능 전용 습식 DCT를 적용하여 빠른 변속 응답성과 직결감, 레이스카에 어울리는 다이나믹한 가속성능을 구현하는 동시에 연비 향상도 함께 이뤘으며, 상시사륜구동(AWD) 방식을 채택하여 잦은 선회와 고속 주행 상황에서도 안정감을 잃지 않도록 하였습니다.

성능으로부터 최대한의 쾌감을 끌어내기 위한 특화 기술

RN30에는 운전자가 드라이빙 순간에 더욱 몰입하게 하고, 컨트롤 미스의 위험은 줄여 주는 고성능 특화 기술들이 적용되었습니다. 스포츠 주행 중 변속 시 엔진 RPM을 차량 스스로 빠르고 정확하게 보정하여 운전자를 돕는 ‘Rev 매칭’, 가속감과 일치하는 강렬한 배기음을 구현하여 운전자의 아드레날린을 분출시키는 ‘전자식 가변배기시스템’, 급격한 선회 시 좌우 바퀴의 구동력을 전자적으로 제어하여 미끄러짐을 방지하고 정교한 코너링을 돕는 ‘e-LSD’ 등이 해당됩니다. 이러한 신기술들에 힘입어, 트랙을 처음 주행하는 운전자라도 이 380마력의 레이싱 머신을 쉽고 정확하게 컨트롤하면서 자신감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트랙에서의 민첩한 주행을 위한 경량화 및 저중심 설계

트랙의 급격한 코너 구간을 민첩하게 주파해나가기 위해서는 차량의 무게를 덜어내고 무게중심을 낮추는 것이 핵심입니다. 경량화를 위해 고성능차에는 보통 탄소섬유(CFRP)가 적용되지만, RN30는 이러한 고정관념에서 탈피하여 고성능차에 적합한 새로운 경량 소재 활용의 가능성을 제시하고자 하였습니다.
이를 위해 글로벌 화학 기업 ‘바스프(BASF)’와 긴밀하게 협업하여, 가볍고 내구성이 높으며 친환경적인 여러 고성능 플라스틱 소재들을 새롭게 개발, 차량의 적재적소에 적용하여 경량화를 실현하였습니다. 실내에는 레이스에 최적화된 경량화를 위해 필요 없는 부분들을 과감히 제외하였고, 중량 부품의 저중심 배치 및 시트 포지션의 후/하방 이동을 통해 무게중심고(CGH)를 낮췄습니다.

세세한 부분까지 퍼포먼스 DNA를 품은 외관 디자인

RN30의 전체적인 실루엣과 측면 키 라인은 신형 i30을 계승하면서, 트랙에서의 고속 및 선회 주행 시 안정적으로 주파해 나갈 수 있도록 i30 대비 전폭을 30mm 늘린 1,950mm, 전고는 84mm 낮춘 1,355mm로 ‘Low&Wide’한 프로포션을 구현하였습니다. 또한 공기 흐름에 최적화된 플로팅 휀더는 고속에서 공중에 떠 있는 듯한 독특한 느낌을 선사하며, 그 아래에 위치한 19인치 경량 알로이휠은 극도로 스포티한 차의 캐릭터를 암시하고 있습니다. 측면 하단부의 사이드 스플리터는 공력 성능을 증대시킬 뿐 아니라, 마치 차가 주행하면서 트랙을 빨아들이는 듯한 강렬한 인상을 자아내며, 고속 주행 시 다운포스 형성을 위해 적용된 대형 리어 스포일러는 미적으로도 완벽한 비례감을 부여합니다.
전면부는 현대자동차만의 고유한 디자인 정체성을 표현하는 새로운 ‘캐스캐이딩 그릴’과 하이테크 헤드램프, 입체적인 형상의 DRL이 어우러져 한층 공격적이고 강인한 이미지를 완성했습니다. 프론트에서 리어로 이어지는 공기의 흐름은 매쉬 패턴의 캐스캐이딩 그릴 및 에어 인테이크를 통해 전개되어 다운포스를 향상시키며, 레이스에 최적화된 냉각 성능을 발휘합니다. 엔진 후드 상단에는 대형 공기배출구가 두드러지게 자리잡고 있어 RN30의 폭발적인 엔진 파워를 짐작하게 합니다. 루프의 정 중앙을 가로지르는 핀은 리어 스포일러를 관통하며 내려와 후면부의 유니크한 인상을 만들어내며, 리어 범퍼 하단부에는 최적의 공력 밸런스를 실현시키기 위한 대형 리어 디퓨저와 화이트 세라믹 타입의 트윈 센터 배기 파이프가 일체화되어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0/0

레이스 경험에 최적화된 실내 디자인

실내 디자인 과정에서 RN30의 디자이너들은 현대모터스포츠(HMSG) 소속 레이스 전문가들과 철저한 협업 과정을 거쳐 드라이빙 자체에 집중할 수 있는 레이아웃을 구현하였습니다. 드라이버의 몸을 완벽하게 감싸는 레이스용 버켓 시트와 차체 강성을 높이기 위한 통합형 롤케이지는 위급한 순간에도 드라이버를 보호합니다.
실내 A필러 양쪽에 달린 짐벌 카메라와 루프 센터 핀에 달린 외부 카메라는 주행 중 고객의 반응이나 역동적인 트랙의 순간을 포착하기 위해 존재합니다. 카메라에 기록된 자신의 비디오를 보며, 고객들은 마치 프로 레이서나 유명 자동차 버라이어티쇼의 MC가 된 듯한 즐거움을 느끼고 이를 자랑스럽게 공유할 것입니다.

0/0

N 에 대한 더 자세한 이야기

About N

자동차와 운전자가 일체화되는 그 순수한 순간을 위해

Progress

N의 개발 과정 이야기

Project RM

완주율 60%대의 가혹한 24시간 레이스. ‘녹색 지옥’에서 단련되는 고성능 N 모델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 레이스

N에 담길 고성능 기술을 테스트하는 ‘움직이는 고성능 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