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빌리티/안전

지역사회

현대자동차는 이해관계자와 더불어 세상을 보다 나은 방향으로 변화시키길 희망합니다.

모빌리티/안전 (Mobility/Safety)

누구나 이동의 제한으로 인해 한계를 느끼지 않도록 사회적기업 설립, 이동 편의 시설의 확충, 사회복지시설의 차량 지원 등으로 자유로운 세상을 열어갑니다.
또한 어린이뿐만 아니라 고령층의 교통안전 의식 함양을 위해 폭넓은 사업과 교육, 캠페인 등을 실행함으로써 안전문화 정착에 앞장섭니다.

사회적기업 이지무브 이미지

1. 사회적 기업 ㈜이지무브 지원

현대자동차는 장애인과 노인들의 이동편의성 증진을 위해 복지차, 이동보조 기구를 전문적으로 생산·판매하는 한국 최초의 이동보조기구 분야 사회적 기업 ㈜이지무브를 설립하여 운영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2016년, ㈜이지무브는 본격적으로 복지차 시장에 진입하여 합리적인 가격과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50대를 수주하였으며, 사회적 기업으로서 그 성과를 인정받아 ‘제4회 대한민국 사랑받는 기업’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하였습니다.

장애인 기관 이동편의 증진 관련 이미지

2. 장애인 기관 이동편의 증진 기능보강 사업

‘현대자동차는 장애인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시설이나 기관을 방문하거나 시설물을 이용하여 자활과 자립 훈련에 참여할 수 있도록 2006년부터 공모를 통해 이동편의 기능보강 사업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복지관, 생활시설, 단체 등 장애인들이 이용하는 시설에 자동문, 핸드레일, 경사로, 미끄럼 방지롤, 점자블럭, 높낮이 조절 싱크대 등의 설치와 건물 외부 탄성공사, 건물 내부 고무블럭 시공, 장애인 화장실 개·보수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2016년까지 1,088개 장애인 기관의 시설개선을 지원하였습니다.

차카차카 놀이터 이미지

3. 차카차카 놀이터

2017년 ‘차카차카 놀이터’에서는 총 3,991명의 아동이 참여하여, 현대자동차의 독자적인 자율주행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미니쏘나타를 체험하였습니다.

차량에 부착된 센서가 공간 정보를 스스로 파악하여 운전에 서툰 아이도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자동 충돌 회피 시스템, 긴급 제동 시스템, 자동복구 시스템 등 다양한 안전기술이 적용된 미니쏘나타를 타고 체험 아동들은 앞이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도 직접 운전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체험할 수 있었습니다.

로보카폴리 교통안전 캠페인 이미지

4. 로보카폴리 교통안전 캠페인

현대자동차는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을 위해 시작한 글로벌 프로젝트 ‘폴리와 함께하는 교통안전 이야기’ 애니메이션을 활용해, 한국 내 유치원 및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교통안전교실, 교통안전 체험관,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2017년부터는 일산 사옥 내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를 신설하여 부모와 함께하는 체험형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 및 놀이 공간을 제공합니다.




어린이 통학사고 제로 캠페인 이미지

5. 어린이 통학사고 제로 캠페인

현대자동차는 지난 2016년 3월부터 교통안전 전문기관인 안실련과 함께 통학사고로부터 어린이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통학차량 및 안전장치 장착을 지원하는 ‘엄마와 함께하는 어린이 통학사고 제로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와 안실련은 학부모 및 보육기관으로부터 신청 사연을 받아, 현장 실사 및 안전 전문가 심사 등을 거쳐 신차와 안전 신기술 및 13세 미만 어린이들이 통학차량에 동승자 탑승을 의무화하는 ‘세림이법’ 필수 안전장치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향후 안전 신기술 적용을 강화하여 자동차 기술을 통해 어린이 통학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계획입니다.



안전퀴즈 대회 이미지

6. 안전퀴즈 대회

현대자동차는 안전 불감증으로 인한 사건·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안전 상식에 대해 재미있고 쉽게 배울 수 있는 안전퀴즈 대회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2016년 8회 대회까지 누적으로 총 14만 8천여명의 어린이가 참여했으며, 약 330만여 명이 퀴즈 대회 사이트를 방문하였고, 이러한 활동을 통해 현대자동차는 어린이 안전문화 확산과 안전사고 예방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택시 건강증진, 건강충전소와 건강충전버스 이미지

7. 택시 건강증진, 건강충전소와 건강충전버스

한국의 택시 운전자들은 하루 평균 약 250km를 주행하며, 휴식시간과 공간이 충분하지 못한 근무환경으로 요추질환, 신경계 질환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택시 기사의 건강문제와 고령화는 결국 교통사고로 연결되어 교통 안전에 악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현대자동차는 택시 기사들의 건강을 돌봄으로써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택시 건강증진 프로젝트를 시작하였습니다. 2016년 한 해 동안 약 2,000명이 건강충전소를 이용하였습니다. 건강충전버스는 45인용 버스를 고쳐 만들어진 맞춤형 운동 처방 버스입니다. 이 공간에는 체질과 체질량 지수를 측정할 수 있는 최신식 장비와 근력이나 유연성을 위한 피트니스 공간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건강충전버스는 국민체육진흥공단의 국민체력 100 프로그램에 따라 운영되며 2016년 동안 약 900여명이 개인별 맞춤형 운동을 경험하였습니다.

기부 드라이빙 캠페인

8. 기부 드라이빙 캠페인

현대자동차는 2016년 착한 운전 유도 어플리케이션인 카리브(CARIV)와 함께 기부 드라이빙 캠페인을 진행하였습니다.

운전자가 정속주행을 했을 때 속도와 시간에 따라서 포인트가 올라가며 급출발, 급가속, 과속을 할 경우에는 포인트가 차감되는 방식으로 포인트가 쌓입니다.

또한 카리브 앱은 운전 기록 관리, 차량 관리 등 다양한 운전자 편의 기능도 갖추고 있으며, 현대자동차는 정립된 포인트만큼 스쿨존 안전신호등 설치 및 로드킬 예방 활동을 위한 기부금을 후원하였습니다.